영암설화

 
    ★기능 알아보기
    1 / 8
    전체검색(1/2)
    왼쪽 상단에 있는 전체 검색 기능을 이용해 다음과 같이 검색하실 수 있습니다.
    검색어를 작성하신후 아래 리스트에서 클릭을 하시면 위의 검색어가 자동완성됩니다.
    검색시 전체검색 페이지로 넘어가게 됩니다.
    2 / 8
    전체검색(2/2)
    전체검색에서 나오는 게시물 중 영상이 들어가 있는 게시물은 위의 빨간 동그라미처럼
    [영상]이 앞에 붙습니다. 해당 게시물을 들어가시면 영상을 감상 하실 수 있습니다.
    3 / 8
    메인화면 검색창(1/2)
    홈페이지 메인화면에는 각 게시판 검색창이 있습니다.
    위의 이름을 클릭하시면 해당 게시판으로 바로 이동합니다.
    위에 있는 메뉴를 클릭 하실 필요없이 바로가실 수 있습니다.
    4 / 8
    메인화면 검색창(2/2)
    아래 있는 검색창에서 해당 게시물 검색을 하시면 해당 게시판으로 이동하여 검색을 하게 됩니다.
    빠르게 해당 게시물을 찾고 싶으실 경우 전체검색보다 편리한 장점이 있습니다.
    5 / 8
    게시판 카테고리
    게시판 위에 위와같은 버튼이 위치한 경우 클릭을 하시면 해당 카테고리 게시물만 정렬하여 나오게됩니다.
    카테고리별로 게시물을 보고 싶으시거나, 찾으시는 게시물이 잘 생각이 나지 않으시는 경우
    해당 카테고리를 클릭하여 관련 게시물들을 불러오실 수 있습니다.
    6 / 8
    기찬 옛 이야기 게시판(1/3)
    설화 게시판에서는 등록되어있는 사투리가 본문에 표시됩니다.
    7 / 8
    기찬 옛 이야기 게시판(2/3)
    등록된 사투리 해설이 본문 우측 리모콘에 표시가 됩니다.
    8 / 8
    기찬 옛 이야기 게시판(3/3)
    바꾸기를 누르시면, 본문에 있는 사투리가 해석이 됩니다.
    또한, 다음글, 이전글, 위로 올리기 버튼이 있어 조작이 용이합니다.

    창닫기
         
  • 회원가입
  • 로그인
본문 바로가기





옛 이야기 신북면

삼쟁이골 뽈기


본문

  삼쟁이 골짝이 여그서 젤 무서운 곳이어. 왕곡장에 갈라믄 산속으로 걸어가. 겁나 좁은 길을 걸어서 가야한디, 무성께 여러 사람이 모타서 지나 다녔어라. 혼자 갈 때는 그리 못 가고 멀리 돌아 다녔지라.
 인공 때 거기 골짜기에 송장들이 첩첩산중으로 쌓여 있었어라. 그 시체들이 삼 년이 지나도록 있습디다. 아무도 안 치운께, 그대로 있었지라.
 거기에 뽈기가 산다고 했어라. 사람 잡아서 피를 뽈아 먹고, 애기 간을 빼 먹고, 애기 고기를 푹 고아서 먹는다 했어라. 피를 대롱으로 뺀다고 그랬어. 주사기 같은 것으로 빼제. 그 당시 소문으로는 버릇없는 애기들을 잡아간다고 했어라. 그랑께 애들이 무서워서 벌벌 떨었지라. 애기 고기 맛이 간간하다는 말도 있었고라.
 어쩔 때는 애기를 술에 담가서 먹는다고 했는디, 살아있는 애기가 없으면 죽은 애기를 동우에서 꺼내서 술에다 담가 먹는다 했어라.
 왕곡에도 있었는디, 저녁이고 낮이고 무서워서 못 갔어라. 뽈기가 하도 배고프면 애기뿐만 아니라 어른들도 잡아먹는다 했어라.
 본 사람은 없는디, 소문은 그라고 났어라.




방문자 집계

오늘
564
어제
732
최대
994
전체
741,887

영암문화원 열람실 | 대표자 : 원장 김한남 | 전라남도 영암군 영암읍 교동로55

TEL : 061-473-2632 | FAX : 061-473-2732 | E-mail : ycc2632@hanmail.net

Copyright © 영암문화원.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